[TODAY] 2018년 1212<수요일>
 

광주전남닷컴 로고

주요 메뉴

문화ㆍ예술 < 관광ㆍ축제ㆍ여행

풋풋한 봄내음 머금은 보성 청명차

전남 기사입력 2018년04월16일 12시01분
  • +글씨크게보기
  • -글씨작게보기
  • 기사스크랩
  • 메일로 보내기
  • 프린터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주소복사http://www.gjnews.co.kr/news/16313

 13일 전국 최대 차 생산지인 전남 보성군의 ‘차향 가득한 집’ 찻집에서 매년 4월 5일 청명절을 전후해 차를 만들고 있다. 
 
  보성 차인들로 구성된 전남차연구회(회장 조현곤)와 보성차사랑회(회장 백종숙) 회원들은 회천면 영천리 차밭일원에서 올해 처음으로 수확한 풋풋한 찻잎으로 청명차를 덖으며 차향에 푹 빠졌다. 
 
  청명차는 맛이 부드럽고 은은한 향이 좋아 최상품으로 꼽힌다.
 
  조현곤 회장은 “친환경유기농 보성녹차의 우수성과 과학적으로 입증된 세계10대 건강식품인 녹차를 널리 알리기 위해 올해로 11회째 청명차를 만들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영천리 차밭일원은 해양성 기후와 대륙성 기후가 만나 안개가 많은 지역으로 차나무가 자라기에 가장 적합하다고 알려져 있다. 
 
 
공감버튼 공감해요 < 0 > 기사 신고
잼잼코믹스 기사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광주전남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