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8년 0922<토요일>
 

광주전남닷컴 로고

주요 메뉴

정치 < 지방자치

흑산공항 조성 대응, 생물다양성 관리계약 사업 추진

신안 기사입력 2017년05월13일 07시45분
  • +글씨크게보기
  • -글씨작게보기
  • 기사스크랩
  • 메일로 보내기
  • 프린터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주소복사http://www.gjnews.co.kr/news/14041

 

신안군은 흑산공항 조성에 대응, 멸종위기 철새도래지 주변에 조, 수수를 계약 경작하고 철새먹이를 제공하여 생태계 보전에 참여하는 경작 주민에게 보상금을 지원하는「생물 다양성 관리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처음 시도하는 이번 사업에 대해서 지난 25일 흑산면사무소 회의실에서 생물다양성 관리계약 추진 협의회를 개최하였다.
추진협의회는 환경녹지과장을 위원장으로 하여 지역주민, 공무원, 철새연구센터장 등 11명으로 구성되어 있다. 제1차 협의회 결과, 생물다양성 관리계약 사업 추진에 필요한 계약방식, 계약지역, 대상자 선정 및 단가선정 등을 심의‧결정하고 사업계획은 군 홈페이지에 5월 18일까지 공고 중에 있다고 밝혔다.
협의회 결과, 사업유형은 조, 수수를 재배하여 반은 수확하고 반은 미수확 존치 방식으로 결정하고, 대상면적은 우선 선정한 3개 지구(진리 1지구, 진리 2지구, 사리지구) 34,078㎡와 공고 기간 내 주민이 신청한 면적을 포함하기로 정했으며, 보상단가는 기준가 300평당 780천원의 50%를 상향하기로 결정했다.
흑산도는 멸종위기종인 흑비둘기와, 되새, 동박새, 딱새 등 작은 조류가 도래하는 중요한 중간기착지로서 국립공원 철새연구센터에서 지난 2015년에 철새먹이 제공 연구 모니터링 결과, 휴경지를 이용 6월에 조, 수수를 파종하였는데 조, 수수가 익은 10월 가을철에 철새가 많이 도래한 것으로 관찰되었다. [도서지역 휴경지 밭농사 재도입 연구- 철새연구센터 자료] 
 
군 관계자는 “이 사업은 지역주민이 자연생태계 보전에 참여하면서 지역주민들의 삶과 생활 속에서 생물권보전지역을 삶과 연계하는 인식과 흑산면에 새로운 문화가 형성되는 측면에서 매우 가치 있는 사업”이다고 전했다.
 
공감버튼 공감해요 < 0 > 기사 신고
잼잼코믹스 기사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광주전남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