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8년 0717<화요일>
 

광주전남닷컴 로고

주요 메뉴

정치 < 지방자치

영·호남 지자체, 다시 머리를 맞댄다.

- 2월20일 대구시청에서 제2차 실무자협의회 개최, 조기건설을 위한 현안논의 -

담양 기사입력 2018년02월20일 11시38분
  • +글씨크게보기
  • -글씨작게보기
  • 기사스크랩
  • 메일로 보내기
  • 프린터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주소복사http://www.gjnews.co.kr/news/15900

 광주~대구 철도건설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대구시와 경유지 9개 지자체 담당과장들과 현안을 논의하기 위해 제2차 실무자협의회를  2월 20일 대구시청에서 개최한다. 

해당지자체는 대구와 광주를 비롯해 경북 고령, 경남 합천·거창· 함양, 전북 남원·순창, 전남 담양이다.

지난해 10월에 제1차 실무자협의회를 개최하고, 12월에는 국회포럼을 개최하는 등 많은 노력에도 불구하고 ’19년 사업타당성 조사용역비로 국비 5억원을 신청했으나, 아쉽게 정부예산안에 반영되지 못했지만, 금년에는 대구시와 광주시가 자체적으로 3억원(대구 1.5, 광주 1.5)을 확보하여 사업의 경제성논리 및 당위성확보를 위해 용역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제2차 실무자협의회에서는  ’철도건설의 조속한 추진을 위한 국비확보와 오는 3월에 개최예정인 9개 지자체장 협의회 개최’에 대해 논의하며 앞으로의 계획을 협의한다.

달빛내륙철도는 대구에서 광주까지 191km를 고속화철도*로 건설하며, 총사업비 4조 8,987억원을 전액국비로 추진하는 대형 국책사업이다.

   * 고속화철도는 200∼250km/h로 주행하는 철도. 대구∼광주는 1시간내 주행가능
 
달빛내륙철도 건설은 영남 서부지역 및 호남 동부지역의 낙후된 교통 여건을 개선하여, 동서간 인적․물적교류 활성화 및 지역간 연대를 강화하며,

경부선, 대구산업선, 호남선, 전라선 및 경부고속도로 등과의 연계교통망 구축으로 철도 수혜지역 주민들이 많은 경제적인 촉매제 역할로 탄탄한 남부경제권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되는 사업이다.

이번 제2차 실무자협의회에서는 달빛내륙철도 건설을 위한 ’19년 국비확보방안의 적극적인 추진을 위해 경유지 지자체가 다함께 힘을 모아 금년 3월 지자체장 협의회 개최, 하반기 국회포럼 등 앞으로의 계획에 동참하기로 하였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올해에도 영호남 지자체가 달빛내륙철도 건설 제2차 실무자 협의회 개최를 출발점으로 달빛내륙철도의 조기건설을 위해 영·호남이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공감버튼 공감해요 < 0 > 기사 신고
잼잼코믹스 기사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광주전남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