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8년 0422<일요일>
 

광주전남닷컴 로고

주요 메뉴

경제ㆍ산업 < 농축수산업

함평군, 고소득 틈새작물 레드향 본격 수확 ‘레드향 주렁주렁’

함평 기사입력 2018년01월25일 13시10분
  • +글씨크게보기
  • -글씨작게보기
  • 기사스크랩
  • 메일로 보내기
  • 프린터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주소복사http://www.gjnews.co.kr/news/15855

 

 함평군(군수 안병호)은 지난 해 고소득 틈새작물인 레드향을 첫 수확한 데 이어 올해 다시 한번 수확의 기쁨을 만끽했다. 
 
 한라봉과 감귤을 교배한 레드향은 주로 제주도에서 재배되는 아열대과일로, 당도가 높고 산 함량이 낮을 뿐만 아니라 향이 좋고, 속 알갱이가 터지는 느낌이 독특하여 모든 세대들이 좋아하는 품종으로 꼽힌다.
 
 함평군의 레드향은 제주에서 레드향을 키우고 있는 형 밑에서 수년간 경험을 쌓은 나산면 이문형(42, 남)씨가 지난 2016년에 처음으로 재배하기 시작했지만,  함평지역이 제주보다 토양이 비옥해 당도가 높고, 일조시간 또한 길어 제주보다 보름가량 수확을 앞당길 수 있다는 점에서 경쟁력이 충분히 있다.
 
  23일 함평군에 따르면, 올해 레드향 총 수확량은 약300~400kg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다. 또한 올해는 재배면적을 지난해 약1200평보다 1800평 가량 확대한 3000평으로 늘린 만큼 내년에는 보다 많은 수확량을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군은 레드향이 1주당 40~50만원 상당의 수익을 거둘 수 있는 고소득 작목으로서 가치가 있다고 판단해 함평군농업기술센터의 지원을 받아 2016~2017년 두 해에 걸쳐 다년생 묘목 1220주를 심었다. 
 
  함평군 관계자는 “레드향은 적은 면적으로도 고소득을 올릴 수 있는 틈새작물로서, 우리 군의 새로운 소득작목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재배농가가 늘어난다면 지식과 경험을 토대로 적극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공감버튼 공감해요 < 0 > 기사 신고
잼잼코믹스 기사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광주전남닷컴